문진아 답사보고서 2018-1

HUFS KContents 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나의 인문학 콘텐츠

박물관에서 찾은 나의 호기심,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png

조선시대 임금 선조가 당시 함경도 관찰사였던 송언신에게 보낸 서찰을 묶어 표지를 붙인 사료이다.

편지는 모두 7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편지 속 내용은 선조의 정치 수완 뿐만 아니라 군신관계, 전쟁의 형편, 국경경계 등 당시 시대적 상황을 잘 보여주는 중요한 사료가 된다.

또한 이는 후대에 송언신의 후손들에게 간직되어 정조가 읽게 되는데, 이는 또 다른 사료인 정조어제선조어서밀찰발을 낳는다.

각 첩의 내용

  • 제 1첩
함경도 관찰사 송언신에게 함경도로 피신한 자신의 딸 2명과 아들 1명을 부탁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 제 2첩
당시 일어난 임진왜란을 본인의 탓으로 돌리며 한탄하며 비단과 모시 등을 하사하며 송언신의 어머니께 올리라 명한다.
  • 제 3첩
송언신의 답찰을 읽은 후, 그의 건의를 받아들인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에 그치지 않고 계속해서 간언하라 명하며 보답의 증표로 비단을 하사한다.
  • 제 4첩
좋은 글을 받아 감사하다는 마음을 표현하고, 간언에 대해 불편해 하지마라 명한다. 또한 그의 사임을 허락하지 않을 것이라 단호함을 표현한다.
  • 제 5-1첩
송언신의 처사에 또 한번 감탄하며 그에게 고맙다는 내용을 담고있다. 또한 정치적 상황 또한 보고하며 일종의 자문을 구한다.
  • 제 5-2첩
선물 목록을 나열하고, 그 중 붓에 관한 개인적 의견을 물어보고있다.
  • 제 6첩
계속 되는 답장에 고마움을 표현하고 또 다시 한번 사임하지 마라 명한다. 국방에 대한 일종의 한탄 또한 포함되어 있다.
  • 제 7-1첩
한양(서울)로 돌아오는 것을 허락하며 불노단과 비천고를 같이 보냄을 알린다.
  • 제 7-2첩
불노단과 비천고의 효능과 사용법을 설명해주고 있다.

호기심의 확장


이 서찰은 선조송언신, 단둘의 소통에 그치지 않고 수백년이 지났음에도 후에 정조를 통해 또 다른 소통을 만들어냈다. 나는 자연스레 수백년간의 소통을 이끌어 낸 송언신이라는 인물에 대해 호기심이 생겼다.

송언신은 조선 중기 성남 지역 출신의 문신으로 임진왜란 발발 후 평안도 순찰사, 함경도 순찰사를 겸하면서 군병 모집에 힘썼다고 한다.

불교를 배척했으며 1596년 동면순검사로 등용 뒤 대사간, 병조판서, 이조판서를 역임했다. 그의 초상 또한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과 함께 보관되어 있었으며, 현재 경기도박물관에 소장되어있다.

또한 그는 성남 지역의 지명과 관계가 있는데, 일설에 조선 후기의 문신 이집의 서원이 있는 곳을 하대원이라고 한데 대하여, 송언신의 서원이 있었던 지역을 상대원이라 하였다고 전한다. 지금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의 상대원동과 하대원동이 그 흔적들이다.

송언신의 초상은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과 함께 보관되어 각각 보물 제941-2호와 보물 제 941-1호로 지정되어 있다.

또한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 중 '만력십삼년십이월십팔일예조입안(萬曆十三年十二月十八日禮曹立案)은 송언신에게 자식이 없어 10촌 형에게서 자식을 입양하는 것을 허락한다는 문서이다. 그렇게 입양한 아들이 송준이다. 송준 또한 장원에 급제하여 관직을 지녔다.

나의 호기심은 정조와 신하의 소통의 매개체인 정조어제선조어서밀찰발로 확장되었다.

정조는 이 서첩을 본 후 각 서첩 7건에 대한 내용의 해설과 본인의 생각 등을 곁들여 직접 발문을 지어 내리고, 호조판서에게 명하여 원본을 궤에 담아 송언신의 후손에게 되돌려주고 따로 한 부를 똑같이 싸 내각에 보관하도록 하였다.

정조의 발문들은 정조어제선조어서밀찰발이되고,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도 비로소 완벽한 책의 형태로 그 때 다시 정비되었다.

이 때 정조가 서첩을 보관한 내각은 광주의 어서각이라고 한다. 어서각이란 왕의 친필을 보관하는 장소란 뜻으로, 영조가 추담 장현경에게 하사한 친필을 보관하기 위하여 정조 23년(1799)에 세웠다고 한다.

정조와 관련된 유물을 찾아 보다 정조 또한 후대에 서찰이 보존되어 전해진 바 있다고한다. 국립 중앙 박물관에서 정조 임금의 서찰을 모아 정조 임금 편지란 책을 발간해냈다.

총 66개의 서찰은 정조의 인품 뿐만 아니라 조선왕조실록 같은 공적인 사료와 달리 역사적 뒷 이야기나 사건의 배경들을 더 자세히 알려주곤 한다.

지식노드

관계정보

항목A 항목B 관계
경기도_박물관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 A는_B의_소장처이다
경기도_박물관 정조어제선조어서밀찰발 A는_B의_소장처이다
경기도_박물관 송언신 초상 A는_B의_소장처이다
선조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 A는_B를_작성하였다
정조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 A는_B를_편찬해냈다
정조 정조어제선조어서밀찰발 A는_B를_작성하였다
송준 송언신 A는_B의_아들이다
어서각 선조어서사송언신밀찰첩 A는_B를_보관했었다
영조 어서각 A는_B와_관련이있다
국립_중앙_박물관 정조_편지 A는_B를_편찬했다
정조 정조_편지 A는_B를_작성하였다
송언신 상대원 A는_B와_관련이있다
송언신 하대원 A는_B와_관련이있다

참고자료